김치인 선생 묘
메타데이터
항목 ID GC06900420
한자 金致仁先生墓
영어공식명칭 Tomb of Kim ChiIn
분야 역사/전통 시대
유형 유적/능묘
지역 경기도 시흥시 안현동 360-6 길마재
시대 조선/조선 후기
집필자 김창현
[상세정보]
메타데이터 상세정보
조성 시기/일시 1790년연표보기 - 김치인 묘 조성
피장자 생년 시기/일시 1716년 - 김치인 출생
피장자 몰년 시기/일시 1790년 - 김치인 사망
문화재 지정 일시 1986년 3월 3일연표보기 - 김치인 선생 묘 시흥시 향토유적 제1호 지정
현 소재지 경기도 시흥시 안현동 360-6 길마재 지도보기
성격 묘소
양식 원형 합장
관련 인물 김치인
소유자 청풍 김씨 종중
관리자 청풍 김씨 종중
문화재 지정 번호 시흥시 향토유적 제1호

[정의]

경기도 시흥시 안현동에 있는 조선 후기의 문신 김치인의 무덤.

[개설]

김치인(金致仁)[1715~1790]의 본관은 청풍(淸風), 자는 공서(公恕), 호는 고정(古亭)이다. 아버지는 영의정 김재로(金在魯), 어머니는 심징(沈澄)의 딸이다. 1748년(영조 24) 춘당대(春塘臺) 문과에 장원으로 급제한 후 1755년(영조 31) 성균관대사성을 거쳐 1757년(영조 33) 이조참판에 특배(特拜)되었다. 당시 영조를 친견하고 아버지 김재로에게 전하는 어찰(御札)을 받는 등 영조의 총애를 받았다. 1762년(영조 38) 공조판서·이조판서·호조판서를 역임하고, 1765년(영조 41) 우의정, 이듬해 좌의정을 거쳐 1767년 영의정에 이르렀다.

1772년(영조 48) 당파를 조성했다는 죄로 남해현에 유배되었으나, 반년 만에 풀려나 영중추부사(領中樞府事)로 다시 서용(敍用)[죄를 지어 면관(免官)되었던 사람을 다시 벼슬자리에 등용]되었다. 정조가 즉위하자 판중추부사(判中樞府事)로 기용되어 정사(正使)로 청나라에 다녀왔고, 그해 『명의록(明義錄)』 편찬에 참여하였다. 그 후 영중추부사를 거쳐 1786년 (정조 10) 다시 영의정에 임명되었다. 『열성지장통기(列聖誌狀通記)』, 『대전통편(大典通編)』 편찬에도 참여하였다. 시호는 헌숙(憲肅)이다.

[위치]

김치인 선생 묘경기도 시흥시 안현동 360-6 길마재의 나지막한 언덕에 서향으로 자리 잡고 있다. 민가에 둘러싸여 묘역 환경이 나쁘다. 조산(祖山)으로 멀리 소래산이 보인다.

[형태]

첫 번째 부인 완산 이씨(完山李氏)와 두 번째 부인 달성 서씨(達城徐氏)와 합장묘이고, 세 번째 부인 광주 이씨(廣州李氏) 묘는 합장묘 앞에 배치된 특이한 형태이다. 완산 이씨는 오른쪽, 달성 서씨는 왼쪽, 광주 이씨는 앞쪽에 자리 잡고 있다. 봉분 주위로 호석(護石)을 둘렀고, 봉분 왼쪽에 묘갈(墓碣)이 있다. 중앙에 상석과 높이 56㎝의 향로석, 좌우에 높이 1.74m의 망주석과 높이 63㎝의 석양(石羊)을 배치하였다. 석물은 기교를 부리지 않은 형태로 기능성을 강조하고 있다.

[금석문]

봉분 좌측에 1790년(정조 14) 세워진 묘표(墓表)가 있다. 오석(烏石)의 비신(碑身)은 높이 1.61m, 폭 68㎝, 두께 37㎝이다. 묘표의 비문은 이조판서 조돈(趙暾)이 짓고 아울러 글씨도 썼다. 전면 글씨는 형 김치일(金致一)의 아들인 부정자(副正字) 김종순(金鍾純)이 썼다. 신도비는 일제강점기에 일본인들이 반출해 갔다고 전해진다.

[현황]

2017년 현재 김치인 선생 묘는 민가에 둘러싸여 있으며 1986년 3월 3일 시흥시 향토유적 제1호로 지정되었다.

[의의와 평가]

김치인 선생 묘는 18세기 말 정조 시대의 묘제와 석물을 이해하는 데 중요한 자료가 된다.

[참고문헌]
등록된 의견 내용이 없습니다.
  • *작성자
  • *확인번호
*의견내용

위 기사는 한국학중앙연구원에서 관리하고 있사오니 수정 요청사항이나 200자 이상의 정보성 댓글은 내가 쓰는 백과를 이용해주십시오.

*이용자에게 불쾌감을 줄 수 있는 욕설, 비방, 광고성 내용이 포함된 댓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.